아희

“한글로 쓰는 난해한 프로그래밍 언어”

Puzzlet Chung

아희는 한글로 된 난해한 프로그래밍 언어입니다. 여기저기 링크를 타다가 이 문서를 찾아오신 분들을 위해서 프로그래밍 언어에 대한 간단한 설명으로 시작하겠습니다. 아시는 분들은 건너뛰셔도 됩니다.

프로그래밍 언어란?

사람들이 워드, 인터넷 웹 브라우저, 게임 같은 소프트웨어를 “만든다”고 하는 것은 곧 글을 쓰는 기능, 인터넷을 보는 기능 등을 컴퓨터가 이해할 수 있는 명령으로 만들어서 써 주는 것을 뜻합니다. 여기서 명령을 쓸 때에 쓰는 여러 규칙을 뭉뚱그려서 프로그래밍 언어라고 부릅니다. 컴퓨터가 이해하기 위해 만든 언어이기 때문에 사람과 사람 사이의 의사소통을 위한 언어와는 거리가 있습니다.

지구상에는 수백 가지가 넘는 수의 프로그래밍 언어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 가장 잘 알려진 프로그래밍 언어 가운데 하나로 C라는 언어가 있습니다. 아래는 “안녕하세요?”를 화면에 출력하는, C로 된 코드입니다.

#include <stdio.h>
int main(){
    printf("안녕하세요?\n");
    return 0;
}

대부분의 프로그래밍 언어는 위와 같이 로마 자로 쓰도록 되어 있습니다.

난해한 프로그래밍 언어란?

프로그래밍 언어 중에서는 특수한 목적을 가지고 만들어졌거나, 언어의 한계를 시험하거나, 아니면 순전히 취미로 일부러 복잡하게 만든 프로그래밍 언어가 있는데, 이를 난해한 프로그래밍 언어로 부릅니다. 이를테면 널리 쓰이는 프로그래밍 언어의 대부분은 위 C 언어와 같이 깔끔하며 알아보기 쉽게 되어 있지만, 아래 코드는 다릅니다.

어두벊벖버범벅벖떠벋벍떠벑번뻐버떠뻐벚벌버더벊벖떠벛벜버버
 뿌멓더떠떠떠떠더벋떠벌뻐뻐뻐
붉차밠밪따따다밠밨따따다 박봃
받빠따따맣반발따맣아희

이 코드는 앞서 소개한 C로 된 것과 똑같이 “안녕하세요?”를 화면에 출력하지만 아희라는 언어로 쓰여져 있습니다. 얼핏 봐서는 아희의 코드가 외계어와 같은 한글 파괴의 전형적인 예로 보일지도 모르지만, 아희는 위에서 설명한 것 처럼 인간이 쓰는 어떤 언어를 나타내기 위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흔히 얘기하는 ‘한글 파괴’에는 해당되지 않습니다.

아희

대한민국에 컴퓨터가 들어온 이래 한베, 씨앗, 한글 포스, 창조 등 한글로 쓰는 프로그래밍 언어가 몇 개 고안됐고 우리말, 한글 파이썬 등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한글로 쓰는 ‘난해한’ 프로그래밍 언어로는 제가 알고 있는 아희가 처음이자 유일합니다.

아희는 한글 낱자의 디자인을 살릴 수 있는 프로그래밍 언어라는 목적을 가지고 고안되었습니다. 예를 들면 ㅏ, ㅓ, ㅗ, ㅜ는 실행기가 움직이는 방향을 지정하고, ㄷ이 덧셈을, ㄷ이 중복된 ㄸ은 곱셈을 나타냅니다.

‘아희’는 조선 시대에 쓰이던, ‘아이’라는 뜻의 낱말이며, 많은 시조에서 ‘아희야’라는 관용구로 쓰입니다. ‘아희’ 자체는 실행시키면 아무 일도 하지 않고 안전하게 끝나는, 아희 언어로 쓰여진 코드입니다. 그리고 ‘아희’라는 이름을 붙인 이유로 빼놓을 수 없는 것은 바로 낱말 자체가 재미있다는 것입니다.

링크